방울복랑금 양육기 #1

방울복랑금을 키우게 된게 벌써 1년이 넘은거 같습니다. 키우게 된 계기는 단순한 호기심이었던거 같네요. 워낙 몸값도 비싸고 번식시키기 어렵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지만. 초보였던 제가 어린 모종을 구입하여 뿌리내리기 까지는 성공하였습니다. 아래 제가 방울복랑금 뿌리가 내렸다는 내용을 써놓은 포스트가 있습니다.

삽목으로 뿌리내리는게 쉽지 않다고 들었지만, 제가 직접 뿌리를 내리게 하니 뿌듯하더군요. ㅋ 그게 작년 11월말이었으니 벌써 1년 가까이 지나게 되었습니다. 그렇다면 현재 뿌리가 내렸던 방울복랑금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다행이도 아주 잘 자라고 있습니다.^^

방울복랑금

삽목을 하여 키운지는 이제 1년하고도 5개월 정도가 지났습니다. 뿌리는 완전히 흙속에 내린듯 하네요. 줄기가 딱 고정되어서 흔들리지 않는듯 합니다. 작년 11월말 이후로 아랫잎이 2개가 떨어졌는데, 그 뒤로 사진에서와 같이 2개의 잎이 생겼습니다.

줄기는 처음 뿌리가 내렸을 때보다 많이 성장한 상태에요. 겉표면에 백분이 있으면서도 잎에는 금색을 조금씩 조금씩 띄고 있습니다. 나름 잘 적응하여 성장하는거 같아 다행입니다.

위 사진 보시면 줄기 아랫쪽에 잎이 떨어진 흔적이 보이시죠? 그 위로 줄기가 저만큼 성장했습니다. 또한 잎의 숫자가 6개 정도로 늘었다는 것을 볼수 있었습니다. ( 처음 데려왔을때에는 잎이 4장이었어요.) 

현재까지의 후기

어린 모종을 삽목하여 키운지 벌써 1년 5개월이 흘렀지만, 제가 키우는 방울복랑금의 성장속도는 더딘듯 합니다. 생각외로 성장속도는 꽤 느린듯 한거 같습니다. 사실 현재 크기로 봤을때는 처음 데려왔을때보다 줄기가 성장한거 외에는 외형상으로는 별다른 변화는 없는거 같습니다. 아마도 가장 큰 변화는 뿌리가 잘 내린것일꺼 같습니다. 그래서 현재까지 잘 살아 있는 거겠죠?ㅋ 

또한 올해 여름을 잘 버텨주었는데요, 다른 몇몇 다육이들이 더위에 못이겨 저 세상으로 가버렸지만, 방울복랑금은 꿎꿎이 잘 이겨내며 지금까지 잘 성장해 주고 있습니다. 최근에 변화라고 하면 사진에서 보면 위의 작은 2개의 잎이 보이시죠? 그 잎이 얼마전에 생긴 거랍니다. 그래서 이제 본격적으로 성장하지 않을까? 라는 기대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방울복랑금을 키워오면서 관리 포인트를 아래에 정리해 보겠습니다. 

  • 햇볕은 충분히 쬐어주고 있습니다.
  • 통풍도 일정하게 시켜주고 있습니다. 
  • 물은 아래잎장이 쪼글어들때마다 화분 아래까지 흠뻑 주고 있습니다. 주기는 일정하진 않아요.^^
  • 별도의 영양제나 비료를 주고 있진 않습니다. 
  • 별도의 농약이나 해충제를 사용하고 있진 않습니다.

아직까진 위의 내용대로 키우고 있는데, 별다른 문제점은 없는거 같네요. 다만 성장이 좀 느리다는점이 있는데, 방울복랑금이 원래 이렇게 성장이 느린지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아마 이래서 몸값이 비쌀려나요?ㅋ 

궁굼하신 부분은 댓글 남겨주세요!

다육이넷

다육이넷의 주인장 입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